가온누리홈 우실하 소개 전통찻집 가온누리 일죽화랑 가온누리 사랑방 일반자료실, 사진과 각종 자료 저서안내 논문안내 우실하의 시사문화펀치 고대사 사진자료 삼태극 사진자료 태양조 사진자료

우실하의 시사문화펀치


    Total : 189, 9 / 10 pages login join  

날 짜    2002-06-16 23:02:01  (조회수: 3820)
이 름    admin
제 목    5. <시민의 신문> "중국의 대학"


5. <<중국의 대학>>

  강의가 없는 시간에는 중국 TV를 보는 시간이 많다. 대부분의 한자를 읽을 수 있고 뜻도 알 수 있지만 중국식의 발음에 익숙하지 않기 때문에 발음공부를 하기 위해서 자막이 나오는 프로그램을 자주 본다. 중국은 워낙 땅이 넓어서 방언이 매우 심하고, 남방 사람들의 말을 북방 사람들이 알아들을 수가 없을 정도다. 방송에서는 북경어 중심의 표준말인 보통화(普通話)를 사용하는데, 발음이 전혀 다른 지역 사람들을 위해서 자막을 넣은 프로그램들이 많다.

중국에는 성마다 TV방송국이 몇 개씩 있고, 큰 도시에는 자체의 TV방송국도 몇 개씩 있어서 TV방송국이 굉장히 많다. 물론 지역에 따라서 먼 지역의 방송은 잡히지 않는 경우도 있지만, 대부분의 지역에서는 20∼30여 개의 TV방송을 시청할 수 있다. 내가 있는 심양시의 경우에도 모두 25개의 중국 TV방송 채널이 잡힌다. 여유가 있어서 위성안테나를 설치하면 한국은 물론 일본 독일 프랑스 이태리 CNN 등 세계 각국의 위성TV를 볼 수 있다. 수많은 TV채널에서 다양한 내용의 프로그램을 볼 수 있고, 특히 세계적인 다큐멘타리 프로그램들과 영화가 수입되어 방영되는 것이 많다.    

  현대사회에서 TV는 단순한 오락기구가 아니라 전세계의 정치, 경제, 문화의 흐름과 최신 정보를 습득하는 가장 효과적이고 빠른 창구라는 것을 부인할 사람은 없을 것이다. 그런데 대부분의 중국 대학생들은 이런 TV의 유용성과 혜택에서 멀리 떨어져있다.

  중국의 대학생들은 99%이상이 기숙사 생활을 하는데, 그 기숙사에는 TV가 설치되어 있지 않다. 몇 몇 큰 대학에는 강당 같은 곳에 TV를 설치하여 단체로 볼 수 있다고는 하지만 대부분의 대학은 그렇지 못하다. 내가 있는 요녕대학에는 학생들이 밥을 먹는 대형 식당에 TV가 설치되어 있다. 그러나 학생식당은 한국과는 달리 식사시간(아침, 점심, 저녁)에만 문을 열고 평소에는 닫혀 있다. 그러니 학생들은 TV보다는 라디오에 더 친근하고, 기숙사에서는 대부분 라디오를 통해서 뉴스나 정보를 접한다. 심지어 시드니올림픽이 열릴 때에도 대부분의 학생들은 라디오를 통해서 경기 소식을 듣거나 중계방송을 청취하는 실정이다.

  대학생들은 빠른 속도로 정보를 습득할 필요가 있고, 또 최신의 정보들을 접해야 미래의 정보사회에서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다. 그들은 모두 전세계의 최신 정보를 접하기 원하지만, 현재로서는 그 통로가 제도적으로 차단된 것이나 마찬가지이다.

  이런 답답함은 인터넷의 경우에는 더하다. 중국에서는 일반 가정에 컴퓨터가 있는 집이 많지 않다. 요녕대 학국학과 학생들의 경우에도 10% 남짓하다. 있다고 하더라도 집에 있기 때문에 기숙사 생활을 해야하는 그들로서는 사용할 수가 없다. 대부분의 학생들은 학교 근처의 PC방에서 인터넷을 사용하고 있는 형편이고, 그 숫자가 급속히 늘고는 있지만 아직은 많지 않다. 인터넷의 사용이 불편한데다가 TV를 통한 정보습득도 용이하지 않은 상태에서 국제적인 경쟁력을 갖춘 사람으로 교육한다는 것은 거의 불가능하다.

   요녕대학은 중국의 100대 대학에 들어가는 국가 중점대학이지만, 기숙사에 TV가 없는 것은 물론 학생들이 자유롭게 무료로 사용할 수 있는 인터넷 시설이 없다. 시간당 2원(인민폐)를 내고 사용할 수 있는 PC가 준비된 곳이 교내에 있지만 턱없이 부족하다. 도서관마저도 저녁 10시면 불을 끄고, 학생들의 기숙사도 10시 30분이면 모든 전등이 꺼진다. 이런 상황에서는 정보화 시대에 늦어질 수밖에 없다.

  현대사회에서 TV나 인터넷을 통한 정보량은 엄청나다. 중·고등학교까지 집에서 마음대로 TV를 보고 인터넷을 하던 아이들도 일단 대학에 들어오면 모든 것이 제도적으로 차단된다. 정보를 가장 많이 접해야하는 대학생들에게 오히려 정보가 차단되는 '기막힌 현상'이 벌어지고 있다. 현재의 상태라면 중국 대학생들의 정보화 수준은 그만큼 늦어질 수밖에 없고, 결국 중국의 전체적인 국가경쟁력도 그만큼  떨어질 수밖에 없을 것이다. 중국 정부에서도 이 점을 분명하게 인식할 필요가 있다. (끝)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목록보기 답변달기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copyright © 1989-2006 가온누리. All rights are reserved.
admin boar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