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온누리홈 우실하 소개 전통찻집 가온누리 일죽화랑 가온누리 사랑방 일반자료실, 사진과 각종 자료 저서안내 논문안내 우실하의 시사문화펀치 고대사 사진자료 삼태극 사진자료 태양조 사진자료

우실하의 시사문화펀치


    Total : 190, 5 / 10 pages login join  

날 짜    2008-02-25 11:53:18  (조회수: 3693)
이 름    우실하
Homepage    http://www.gaonnuri.co.kr
다운로드 #1    2008022503b.jpg (18.4 KB), Download : 62
제 목    “요하문명은 중국 아닌 한국문명” [소년동아] 2008년 02월 25일



고대 한민족 문화인 흥륭와(興隆窪)문화 (기원전 6200년~기원전 5200년) 유적에서 발굴된 세계 최초의 옥 귀고리.동아일보 자료 사진

------------------------
< [소년동아] 기사에 대한 우실하의 입장>

**** [소년 동아]의 기사는 [연합뉴스]의 기사를 받아서 편집한 것이다. 그런데 아이들이 읽는 신문에 재편집하면서 '왜' 이런식으로 한-중간의 역사대결 구도로 몰고가는지 참으로 안타까울 뿐이다.

****기원전 수천년 전에 중국도 한국도 없었고, 국경도 없었다.  그리고 요하문명의 많은 요소들이 한반도와 일본으로 이어지는 것이 분명하지만, 중원으로 들어가는 요소들도 있다. 요하문명은 한국도 중국도 아닌 동북아시아 시원문명이라는 것이 필자의 입장이다.

**** 21세기 동북아 상생의 문화공동체를 향한 기초 자료로 요하문명이 활용되기를 바라는 것이 필자의 뜻이지, 한-중간에 역사전쟁, 문면전쟁을 일으키려는 것은 필자의 뜻과는 멀다.  인터뷰 전문을 [연합뉴스] 시사에서 확인하기 바랍니다.

**** 오타도 있다.
  (1) 우하량 유적은 홍산문화 후기(기원전 3500-3000)의 대표적인 유적이다. [소년동아]와 [연합뉴스] 신문 시가에서는 기원전 5500년경으로 오타가 나 있다. (2) 요녕대 한국학과 교수로 재직한 기간도 2000-2002년까지다. 제 홈페이지에서는 수정하여 올린다.

-------------------------

“요하문명은 중국 아닌 한국문명”
[소년동아] 2008년 02월 25일(월) 오전 00:01

“중국이 고조선 이전의 상고사까지 자국의 역사로 편입하려는 시도에 대비하기 위해서라도 요서(遼西) 지역 신석기 문화와 한반도의 관련성에 대한 연구가 필수적입니다.”
15일부터 10여 명의 고조선유적답사단을 이끌고 21일까지 네이멍구(內蒙古)자치구와 랴오닝(遼寧) 성 북서부 지역을 둘러본 우실하 항공대 교양학부 교수. 그는 1999∼2002년 랴오닝대 교수로 재직했다.

우 교수는 23일 “요하 문명은 중원에서 시작된 여타 문명과 별개로 중국 동북부 지역에 독자적으로 출현한 문명으로 한반도와 깊은 연관성을 갖고 있다”면서 이곳의 문명을 모두 중국 문명에 포함하려는 중국의 의도를 경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1983년 랴오닝 성 뉴허량(牛河梁)에서는 기원전 3500년 전의 제단 여신전 여신상 적석총 등이 대거 발굴됐다. ‘3황 5제 시대’ 운운하는 신화시대였던 기원전 3500년에 이미 나라의 모습을 보여 주는 대규모 유적이 발견된 것은 고대 국가가 황허(黃河) 유역의 하(夏)나라에서 시작해 상(商)과 주(周)나라로 이어진다는 역사학계의 정설을 무너뜨리는 것이다.

이 때문에 뉴허량 유적은 훙산(紅山)문화, 나아가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신석기 문명의 하나로 꼽히는 요하 문명의 꽃으로 불린다.

문제는 중국이 이런 발굴 성과를 바탕으로 요하 문명의 주도 세력을 황제(黃帝)족으로 설정하고 중화민족의 시조로 보고 있다는 점이다.

우 교수는 “요하 지역에서 발원한 모든 고대 민족이 황제족의 후손으로 중화민족의 일원이라고 보는 역사 해석이 중국에 등장하고 있다”며 “이런 논리라면 단군과 주몽은 당연히 황제의 후예가 된다”고 걱정했다.

그는 국경이 없었던 시절 과거 문명 주도세력이 어디로 이동했는지를 중심으로 파악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요서에서 발견된 적석총, 피라미드식 적석총, 빗살무늬토기, 비파형 청동검은 중원에서는 거의 나타나지 않고 한반도와 일본에서 집중적으로 발견됐다. 바로 요하 문명이 중원에서 발상한 문명과는 달리 주로 한반도를 거쳐 일본까지 전래된 동북아 문명의 시원(始原)이었음을 보여 주는 것이다.
우 교수는 “요하 문명은 동북아 모든 국가의 공통적 시원 문화로 21세기 동북아 문화공동체 형성을 위한 근원으로 삼을 수 있다”고 말했다.
<선양=연합뉴스>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목록보기 답변달기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copyright © 1989-2006 가온누리. All rights are reserved.
admin board